아름다운 날은 지나갔다 별수 없는 날만 남았고…

아름다운 날은 지나갔다 별수 없는 날만 남았고 할 수 없는 것과 해서는 안 되는 것 뿐이었다 너를 마음에서 놓는 일은 시간을 꽤 필요로 했다 누군가 보면 내 사랑은 구질구질했을 수도 미련하다고 혀를 차며 얘기할 수도 있겠다 그런데도 나는 사랑을 했었고 사랑했다 현재는 과거를 기억하며 나아간다