올해도 벌써 반이나 지나갔다니 우물쭈물하다가 …

올해도 벌써 반이나 지나갔다니 우물쭈물하다가 내 이럴줄 알았지라는 후회 안하는 해를 살기로 했으니 좀더 바지런히 살아야겠다